매일 아침 대한 장로교회에서 새벽기도회가 끝난 후 친교실에서 목사님들, 장로님들과 함께 따끈한 커피와 맛있는 빵으로 교제를 나눕니다.

오늘 아침은 하나님의 복이 무엇인가? 라는 주제로 이야기 꽃을 피웠습니다.

대한 장로교회 김전 목사님은 회계사 출신 목사님이십니다.

김 전 목사님은 교회를 건축하셨고 교회에서 사례비도 안 받으십니다.

이야기를 듣고 있던 한 목사님이 김 전 목사님에게 질문을 하십니다.

목사님 부자들은 작은 물질에는 감사할 줄 모르기 때문에 좋지 않다고 하던데요

김전 목사님은 빙그레 웃으시면서 대답하셨습니다.

저는 길가다가 동전이 떨어져 있으면 반드시 줍습니다

 

지난 월요일(6) 저녁에 제가 타고 다니던 승용차를 폐차 시켰습니다.

2003년도에 미국에 오자마자 산 니산 알티마인데 정지해 있던 트럭을 뒤에서 받아 수리비 $3000 정도의 견적이 나왔습니다.

이 기회에 고장 난 차를 팔고 새 차를 살까 고민을 하였습니다.

그러다가 2003년도형 알티마는 고쳐서 팔아도 $2500을 받기 힘들고, 앞으로도 계속 고장이 날 확률이 많고, 운행할 때 위험할 수도 있다고 해서 아깝지만 폐차하기로 결정했습니다.

현대에서 만든 엘란트라 리스가격이 한달에 $100정도라는 광고를 보고 최근에 리스로 차를 구입한 집사님에게 리스 방법에 대하여 질문을 했습니다.

집사님 엘란트라를 리스로 살려고 하는데 리스 방법과 절차를 좀 알려 주세요?”

목사님 개인적으로 엘란트라를 사시기 보다는 교회차량으로 7인승 밴을 리스로 사시는 게 좋을 것 같습니다. 리스로 사면 별로 부담도 안되고 성도들도 태우시는 경우도 많으니 밴을 사시는 게 좋겠습니다다른 집사님에게 동의를 구하니 목사님, 지금 기아에서 나온 7인승 밴을  60개월 무이자 할부로 싸게 살수 있는 곳을 소개해 드릴께요라는 말을 듣고 뉴저지로 가서 일사천리로 계약을 체결하고 당일로 차를 끌고 나왔습니다.

새 차를 타면 느끼는 안락한 승차감과 쾌적함에 감사한 마음이 차고 넘쳤습니다.

그런데 조지워싱턴 다리를 건너면서 정신이 들기 시작했습니다.

3년 리스라면 모를까 한달 할부금이 소자교회에 너무 부담이 되는 금액이라는 생각이 든 것입니다. 

2014년 올해 저의 월 급여는 $1200로 책정이 되었습니다.

소자교회가 저에게 한 달에 $1200을 주는 것도 부담이 될 수 있는 상황에서 차 할부금 $490까지 교회가 부담한다는 것은 교회재정을 너무 규모 없이 쓰는 것 같고 어려운 분들을 위하여 사용하라고 주신 헌금을 유용하여 교회에서 필요하다는 명분으로 좋은 차를 타고 싶어하는 저의 욕망을 채우는 일이라는 생각을 했습니다.

 

아내와 상의하여 차 할부금과 보험료는 저희가 부담하는 것으로 결정하였습니다.

성도님들이 저희 가정에 주시고자 하시는 마음은 기꺼이 감사함으로 받고,

교회엔 부담을 주지 않게 되어서 한결 마음이 가벼워졌습니다.

하나님의 청지기로서 차 값을 부담할 수 있는 정도의 재정을 저희 가정에 허락하신 하나님께 감사를 드립니다.


008.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4 2013년 11월 3일(주일) 소자 2013.11.06 4306
43 2013년 11월 4일(월) 성경 연구 모임 및 기타 연주 실습 소자 2013.11.07 5000
42 2013년 11월 5일(화) 화요 전도 모임 및 병원 심방 file 소자 2013.11.07 5343
41 2013년 11월 6일(수) 퀸즈한인교회 장세활 장로님 소자 2013.11.07 5244
40 2013년 11월 7일(목) 희망의 집 이종태 성도님 소자 2013.11.07 4472
39 2013년 11월 7일(목) 뉴욕한인라이온스클럽 김영제 회장님 소자 2013.11.07 4498
38 2013년 11월 8일(금) 사랑커뮤니티센터 빵 사역 file 소자 2013.11.08 5285
37 2013년 11월 9일(토) 후러싱 노상 심방 소자 2013.11.10 4961
36 2013년 11월 11일(월) 손정희 성도님(가명) 소자 2013.11.11 4926
35 2013년 11월 12일(화) 전도율 100% 달성 및 사랑의 집 대표 전모세 집사님 소자 2013.11.13 5146
34 2013년 11월 13일(수) 대한장로교회(김전 목사님) 희망의 집 소자 2013.11.13 5233
33 2013년 11월 14일(목) 소자미션(뉴욕한인라이온스클럽 봉사) file 소자 2013.11.15 6489
32 2013년 11월 18일(월) 긍휼이 여기는 자는 긍휼이 여김을 받는다. 소자 2013.11.18 5140
31 2013년 11월 20일(수) 한국 국립도서관 사서들이 권하는 책 소자 2013.11.20 5612
30 2013년 11월 23일(토) 뜨거운 감자 소자 2013.11.23 5100
29 2013년 11월 25일(월) 꿈이 있는 교회 성도님들 file 소자 2013.11.25 5701
28 2013년 11월 26일(화) 아브라함의 자손들 file 소자 2013.11.26 5159
27 2013년 12월 4일(수) 한 주간의 답답한 일 시원한 일 file 소자 2013.12.04 5839
26 2013년 12월 6일(금) 인도네시아 정현종 선교사님 선교편지 소자 2013.12.06 5781
25 2013년 12월 7일(토) 냉탕에서 온탕으로 소자 2013.12.08 5137